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KISTI, 사이버공격 지능형 가시화 기술이전 계약체결

최영진 2019-01-23 View. 5,610

 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(원장 최희윤, 이하 KISTI)23일 정보보호 전문업체 ()윈스(대표 김대연)와 사이버공격을 실시간 및 장기적으로 가시화 가능한 지능형 보안관제 기술을 선급기술료 1억원에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.


  해당 기술은 국가 사이버안보를 위한 필수 보안장비인 TMS*(침해위협관리시스템), IDS/IPS**(침입탐지/방지시스템) 등이 탐지한 대용량 보안로그를 실시간 및 장기적으로 가시화하여 개별공격자 이상행위, 공격자 간 상관관계/구조 등을 자동으로 분석함으로써 사이버공격 근원지 및 유발지에 대한 실시간 탐지 및 역추적이 가능한 기술이다.

  * TMS : Threat Management System

  * IDS/IPS : Intrusion Detection/Prevention System


  특히 개별 IP가 발생시킨 전체 보안로그를 시간적(분 단위), 상관적 정보로 변환하여 공격행위를 가시화하기 때문에 APT 공격과 같은 지속적연속적으로 발생하는 사이버공격을 탐지할 수 있다.


  이번 기술이전 협약에 따라 ()윈스는 기존 보안관제 솔루션(SNIPER)에 사이버공격 실시간 가시화 기술을 보완하여 상용화 및 세계시장 진출에 나선다.


  ()윈스 김대연 대표는 당사의 주력제품인 SNIPER 시리즈에 이전받은 기술을 적용하여 기술 차별성과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한층 더 강화된 자동화 사이버 보안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.”라며, “상용화 작업을 거쳐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.


  KISTI 과학기술사이버안전센터 송중석 박사는 기존의 텍스트 분석 중심의 일차원적 정보보호 서비스의 한계를 극복하고 사이버공격의 실시간 분석 및 추적이 가능한 차세대 보안관제 패러다임 구축을 앞당길 수 있는 획기적·진보적 기술이다.”라며 상용화를 위해 ()윈스 솔루션에 최적화된 경량화 모듈개발을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다.”라고 말했다.

 

사이버공격 지능형 가시화 시스템 기술이전협약식 사진

이 페이지에서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
  • 담당자이미진,이해준
  • 연락처042-869-0676
Back to Top